• 페이스북
  • 네이버포스트
  • 유튜브
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.com

90년대 인기가수 갑질 논란 영상 공개···폭언에 난동까지 ‘꼴불견’

  • font-plus
  • font-minus
  • print
  • 카카오 공유하기
  • twitter
  • facebook

이미지 확대thumbanil

90년대 인기가수 갑질 논란 영상 공개…폭언에 난동까지 ‘꼴불견’ 사진=MBN화면 캡처

90년대 인기가수 갑질 논란 영상이 온라인상에 일파만파로 퍼지면서 네티즌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. 이 90년대 인기가수 A씨는 차량 판매 직원에게 폭언을 하면서 난동을 부린 것으로 알려졌다.

지난 1일 방송된 MBN ‘뉴스8’에서는 90년대 인기가수 갑질 논란 내용이 보도 됐다.

이 매체는 “90년대 인기가수 출신의 남성이 2년 새 3번의 차량 결함을 발견했다며 차량을 구입한 업체에 항의를 하고, 신차 값을 환불해주겠다고 약속했는데도 판매 직원에게 각종 폭언과 갑질을 했다”고 전했다.

보도에 따르면 A씨는 2년 전 서울 강남의 한 수입차 판매업체에서 차량을 구입한 이후 차량에 결함이 생기자 A씨는 판매업체에 있던 태블릿 PC를 내동댕이쳐서 부수고 입간판도 발로 차 부서뜨리는 등 난동을 부렸던 것으로 알려졌다.

판매업체 측이 “위로차 신차 값을 환불해주겠다.”고 약속했지만 A씨는 “너희들 때문에 고기도 못 사고 욕 X나게 먹었으니까 서울에서 제일 좋은 고깃집에서 5근 사서 보내. 1.5cm로 제일 좋은 데로 해서”라며 황당한 요구를 했다.

또 “새 차 제일 비싼 걸로 가지고 와 지금. 못 하면 못 한다고 얘기하라고. 내가 되게끔 만들 테니까”라며 결함이 생긴 차량을 수리하는 동안 최고급 차량을 제공하라고 강요했다.

새 차를 구입하기로 한 A씨는 이어 “2년 동안 무상 렌트 한다는 거 각서 써가지고 가지고 와요. 내차 나올 때까지 무상으로 탈 때까지 아무 소리 안 한다는 거”라며 도 넘은 갑질을 했다.

안민 기자 peteram@

<저작권자 ©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·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위로 가기